참석 : 주노정,미나,들,유선,산하


계단집은.....음    어제 또 수도가 터져서....음.... 옛날집이라 그런가..  집이...음....


2월 2일... 아리 입주...  2월  3일은  마을 잔치..  대청소 날짜를 잡는 다기보다...


그전까지 할 수 있을만큼..청소를 하자.. 들은 거실과 분리수거를... 유선은   거실..개인짐 정리..


안건이 또...?  동글이가  야~~~~~~~~~~~~~~~~옹..... 길게... 뭐라 함... 동글이에 안건은??


또... 또...또......... 없다... 없으면...  들.. 활보하고 왔어요...^^ 이상입니다..!!!  산하.. 잘 지내고 있지 


않군요.. 들....집에 물이 안나와서  이틀째 못 씻고 있어서.. 여튼  행복해요.. 저는....^^  유선..  감 에서 


일하고 있어요... 아무것도 변한것 없이.... 항상 행복해요..  들  ...  정말 행복한가요...???/


사이보그 활동은 잘 되가나요..????  유선:  저는 아날로그 사람이에용.... 다음 사람!!


주노정 :  공식적으로  선언을 해야 지지르 하던지...  미나:  작업방은 따뜻한가요..  유선 :  네.... 화이팅! 따뜻해요..


주노정 은...???? 주노정  : 1월은 추우니까 활동을 자제 하면서  놀고 있음.. 그럼에도 불고하고  추위에 에너지가 


소모되고 있어요.. 나의 피와 살이 공기 중으로 흩어지고 있어요... 꽃피는 2월이 오면... 산하:  2월에 무슨 꽃이 


피냐?  주노정 :  꽃피고 싶은 2월이라고...!!  여튼 여러분들 이제  1월  힘들더라도  웃어 넘기고 1월을 잘 보냈으면


좋겠어요..  물론  연애도 잘 되고 있어요..^^ 그리고  담주에 2박3일  교육.. 공무수행에 필요한 숙박교육을  ... 미루어


지고 있다가  교육 잘 받고 오겠음... 미나 : 이번주는 아파서  학원도 쉬고 그림도 쉬고...  감기로 고생중... 갑자기


아니.. 왠지 아플것 같아? 그러니.. 정말 아프고 있다는.. 오늘 병원 가서 약을 받아 먹었는데... 약기운이 장난이


아님.... 뽕 맞은 기분으로  오늘 업무를 보았음...  모두:  빨리 낫기를 바랄께요.... 미나 :  오늘  내가 전국에


조합원에 들에게 (소식지 발송 으로) 내 감기 기운을 다 퍼트렸어..... ㅎㅎ  두드러기 증세도 심해지고 있어서...


약먹어도 눈이 가렵다거나 그 래서  숙성된 꿀을 먹어 볼까? 생각중..  (꿀과 관련된 대화중.. 프러폴리스...품절..


언제 판매 시작....)  약 안 먹고 싶어....ㅡㅡ;; 약을 끊고 싶어요...!! 요즘 일은 명절때문에 바쁜거 같은데  명절지나면


나아질듯.. 일은 잘  적응 하고 있어요... 들 :  명절 상품.. 구기자 한과..들어 왔다는..(구기가 한과 대화중..)  


주노정::  산하!! 어디 까지 적었어...?   산하 :  다 적었어...... 미나 : 병원 간거 말곤 특별한 일상을 없어.. 

 

들:  화이팅!!!  산하님...?  산하 : 저는 지금 타자를 열심히 치고 있어요..... 하하하... 지난 주말에는 두물머리 에 갔다 왔고


어제는 별꼴 두물머리 공부에.. 오늘은 풍물 모임 갈려고 했는데 물 안나와서.. 펄짓하다가 못 갔고.. 내일은 두머리


협의체 저녁 약속에 갈꺼에요.. .......끝...!!  다음주 청소는 주말 토요일에..   시간이 없는 사람은  토요일 전까지 청소를


틈나는 대로 하자...    회의 끝! ㅎ


댓글 '1'

2013.01.24 23:46:04

ㅋㅋㅋㅋㅋㅋㅋㅋ회의끝!!!ㅎㅎ
적느라 수고많으셨어용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1 계단집 0202 아리 이사 플랜 아리 2013-02-01 3369
640 구름집 1/21 구름집 회의 하람 2013-01-26 4954
» 계단집 계단집 회의 1월 24일 [1] 산하 2013-01-24 3496
638 빈마을 새해 첫 마을잔치 합니다! [4] 주ㄴㅈ 2013-01-21 3107
637 마실집 130120 마실집 세번째 회의 file [2] 유농 2013-01-21 5090
636 살림집 2013.01.20 - 살림집 회의 좌인(坐仁) 2013-01-20 3375
635 계단집 계단집 공동체 공간 제안서 및 대출 신청서 (초안/확정 아님!) file [2] 산하 2013-01-20 7873
634 빈마을 <빈공차>빈마을 차량 공유 조합원 모집. [4] 산하 2013-01-16 3175
633 빈마을 130111 집사회의 마무리를 위한 집사회의 [1] 유농 2013-01-12 2990
632 계단집 2013년 1월 10일 계단집 새해 첫회의 [2] 주노점 2013-01-10 3523
631 구름집 1/6 구름집 첫 회의 + 약간의 소식들 [1] 하람 2013-01-09 4829
630 공부집 공부집 회의록 20121227-카테고리 선택이 안되어 공부집에 못올리고 또 여기에 [3] 손님 2012-12-29 3167
629 마실집 마실집 소식 겸 회의록 [1] 몽애 2012-12-25 4287
628 빈마을 빈마을 회계 중간보고 [2] 유농 2012-12-16 2927
627 공부집 별 일 없이 산다~! 공부집회의~! (12.12.14) [1] 손님 2012-12-14 3145
626 빈마을 공부집과 작은집 김장하고 나서 [1] 손님 2012-12-13 3042
625 빈마을 회계 관련 file 쿠우 2012-12-05 2531
624 빈마을 새 집 '마실집'이 생겼습니다! [4] 유농 2012-11-25 11930
623 공부집 공부집 회의 2012.11.22 손님 2012-11-25 3085
622 계단집 11월 15일 계단집 회의 [2] 울콩 2012-11-16 5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