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9 소담회의기록

소담 조회 수 7204 추천 수 0 2018.08.20 20:52:43

20180819 소담회의기록

참석: 케이시, 자기, 사, 준 + 유선 (산초는 본가 감, 오아와 달프는 외박)

서기: 케이시, 자기, 준


안건

  • 청소

    • 사: 청소 함. 공동구역 원래 다음준데 본가가서 이번주에 하려고 했는데 못해서 예정대로 다음주에 하려고요.

    • 자기: 공동구역 담당 아닌 날에 반정도.

    • 준 : 구역청소 작은화장실 안함. 공동구역 함.

    • 달프 안 함.

    • 산초 본가 감. 안한 것 같다

    • 오아는 이번 달에 외박을 많이 해서 청소 계속 못 했다. 이번 주 화요일에 온다고 하니 얘기하고 청소 하기로.

    • 세명 빼고 개인 청소를 다들 안 했다. 집에 있는 시간이 적지만 그래도 짬내서 하면 좋겠고.. 집이 엉망이다. 신경씁시다. 오래 방치된 물건들 정리해요

    • 음식물 쓰레기통 옆에 간장통 안두면 좋겠어요. (생각해보자)


  • 반찬당번

    • 오아. 오아가 이번 주에 집에 오니 오아에게 물어보고 넘기거나 오아가 하도록 하던가 하자.

    • 1차 장보기: 케이시 & 자기, 새마을슈퍼 (10000원 이내)

    • 2차 장보기(화/수): 준, 달프 (오아)

  • 회계

    • 목요일 기준,

    • 카드 잔액(생활비)이 84451원.

    • 자기, 사, 케이시가 분담금 냄.

    • 달프, 오아, 산초, 준이 분담금 내어야 함. 20일 전에 내주시길. (이 말은 오늘까지 내야 한다는 뜻)

  • 지출 위기! : 당겨써야 할 듯.

    • 에어컨 냉매 사지맙시다: 덥지 않고 많이 쓸일이 없을 거 같아서

    • 광대/서원 선물: 다음 달에 이야기해보자.

    • 짜이 연고, 비상약: 긴급. 빨리 구매해야 함. 연고를 한사랑에서 사고 나머지 비상약은 인터넷에서 사야 함. +짜이 치약

    • 생일 잔치 비용: 케이크 30,000원 + 놀이기금

    • 감기약

    • 창문 수리!

      • 준이 육주 정도 동안 일을 안 한다

      • 준은 넘긴대요.

      • 원래 다른 사람이었다가 넘긴 거니까 이제 안 넘기면 좋겠습니다.

      • 매일 준에게 폭탄텔하기. 하루에 한 번 보고 강제.(강제…?)

    • 에어컨 비용 10만원 통합계좌에서 받기로 해서 재정 위기 아님. 안 당겨도 됨!!

  • 짜이

    • 고양이기금 현황 공유 달프가 없어요.

    • 고양이 치약 어디로 간겁니까? 어차피 소모품이니까 비상약 살 때 같이 사겠습니다.

    • 발정기 언제 끝나냐...ㅠㅠ

    • 발정기 끝나면 병원가서 중성화 수술 하자. (아마 8월 말이나 9월 초 예상)

  • 가을 대청소

    • 와~~! 사람들 일정 확인하고 9월에 하자 (텔방에서 이야기해보자)

  • 소금 처분

    • 소금 팔기: 수다방 (소분해볼까?) 10kg만 남겨두기.

    • 소금 10키로 만원

  • 이사 준비?

    • 집 매물 찾기 - 이번 마을 회의에서 얘기하고 진행하자.

    • 케이시: 턱 없는 집이면 좋겠다.

  • 소연 씨에 대한 입장들

  • 소담 명의자 이전받을 사람은 누구인가?

    • 조금 더 이야기해보자.

    • 집 주인이랑 이야기도 해보아야 함.

  • 물건 정리

    • 간장 배치: 원래 싱크대 안에 있었다.(케이시가 바로 처리함)

    • 주방 정리가 필요하다: 찬장 정리, 옆에 있는 병 정리, 냉장고에 있는 음식물 정리. 다른 사람들의 일정을 고려하여 생각해봅시다.

  • 준, 오아 생일파티 언제 하는가? 오아는 화요일에  온다. 준이랑 오아가 정하기로.

  • 마을회의 안건 취합: 오아가 함.

  • 다음 회의: 일요일 오후 9시

  • 한 주 나눔

    • 자기: 저 무엇을 했냐면, 병원을 갔다 왔고 모임도 갔다 왔구요. 여기저기 이것저것 했는데 피곤합니다. 그렇지만 무익하지는 않았던 거 같습니다. 조금 더 열심히 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 준: 빈고 워크샵에 다녀왔고요. 맛있는 걸 많이 먹었습니다. 해수욕도 좋았고요. 물이 차가웠지만 모래사장에서 뒹구니까 따듯했습니다. 묵밥이 맛있었고요. 다 얘기했습니다.

    • 사: 저도 빈고 워크샵 다녀왔고요. 별이 많이 보여서 좋았어요. 좀 환기가 잘 된 것 같아서 그것도 좋고. 근데 내일도 본가 갈 생각하니 좀 막막하네요. 그리고 요즘  좀 계속해서 싱숭생숭해서 얼른 무사히 정리좀 되면 좋겠고요. 해방절 때 소리지르기 대회란 걸 했는데 소리 지르는게 생각보다 훨씬 용기가 필요한 일이라서 놀랐어요. 그리고 소리를 제대로 못질러서 실망했어요. 재밌었습니다 해방절. 아, 저 내일부터 본가가요.

    • 케이시: 아픕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9 소담 20181014 소담집회의 손님 2018-10-15 6967
88 소담 2018108 소담집회의 손님 2018-10-09 6347
87 소담 2018930 소담회의록 손님 2018-09-30 6375
86 소담 20180924 소담 집회의 [2] 손님 2018-09-24 7203
85 소담 20180916 소담 집회의 손님 2018-09-16 6730
84 소담 20180909 소담회의 손님 2018-09-10 6389
83 소담 0903 소담회의 케이시 2018-09-03 6863
82 소담 20180826 소담회의록 손님 2018-08-26 6918
81 소담 소연 씨에 대한 소담 현 투숙객들의 입장 케이시 2018-08-20 8959
» 소담 20180819 소담회의기록 케이시 2018-08-20 7204
79 소담 20180805 소담 회의 이름 2018-08-05 7092
78 소담 20180729 소담회의록 손님 2018-07-29 6323
77 소담 2018년 7월 22일 소담 집회의 사씨 2018-07-23 6490
76 소담 2018년 7월 15일 소담 집회의 사씨 2018-07-22 6649
75 소담 20180708 소담 집회의 이름 2018-07-08 6352
74 소담 20180701 소담 집회의 사씨 2018-07-02 6342
73 소담 0624 소담 집회의 이름 2018-06-24 7082
72 소담 20180610 소담 집회의 사씨 2018-06-20 6755
71 소담 20180610 소담회의록 손님 2018-06-10 6844
70 소담 180603 소담 집회의 손님 2018-06-04 6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