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공유/환대. 다 대충 알 것은 같은데 환대는 뭐지.


무조건적 환대란 어디까지 어떻게 가능한걸까. 내가 싫어하는 사람에게 환대는 어떻게 할까. 

사회적으로 위험하다고 여겨지는 사람에게도 무조건 환대를 할 수 있는걸까. 


아무나 다 받는게 환대일까? 받기만 하면 환대인걸까? 뭘 더 해야 하는건 아닐까. 

아니, 먼저 산 사람으로서 뭘 더 하는 건 일방적인 환대는 아닌걸까? 

항상 생글생글 친절해야 할까? 밥을 같이 먹으면 환대가 될까? 매일 즐거운 게 환대일까? 


아니 근데 환대가 대체 뭐지... 


라고 생각하시는 여러분 환대세미나를 하려고 합니다. (다른 생각을 하신다하여 안 된다는 건 아니지만요)

책을 열심히 많이 읽고 와서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눌 겁니다. 목표는 한 주에 한 번 만나기. 적어도 3월까진 계속 하기.

현재 멤버는 다섯 명. 


김현경  <사람, 장소, 환대>

데리다  <환대에 대하여>

블랑쇼  <밝힐 수 없는 공동체, 마주한 공동체>

카프카  <법 앞에서>

카뮈  <이방인>



이 외에도 여력이 된다면 콜스의 <환대하는 삶> 이나 몇몇 논문자료등을 추가해서 읽을 예정입니다. 읽을 책의 목록은 참여자들의 의견에 따라 이래저래 추가될 수 있습니다.


첫 모임은 2016년 1월 15일 오후 2시, 빈가게에서. 

<사람 장소 환대> 4장 "모욕의 의미" 중 '신분과 모욕' 까지 읽고 오면 됩니다. (여건이 허락지 않는다면 두 번째 모임부터 오셔도 되어요)


참석하고 싶으면 댓글을 달거나 제게 연락주세요. 환대세미나 텔레그램 방에 초대해드릴게요. 

함께하고자 하는 그대를, 일단은(이게 뭔지 잘 모르니까) "환대"합니다.


댓글 '2'

나마쓰떼

2016.01.13 01:02:49

오, 이런 세미나가 얼마만인지! 응원합니다! ㅎ

테아

2016.01.13 14:27:51

같이하는 세미나 참석은 힘들것 같아요. 그래도 개인적으로 책 읽고 깊이 생각해볼만한 좋은 주제네요! 책 목차 슥-주머니에 넣어 갑니다!
저도 응원 드려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47736
1903 새집 구하기 file 손님 2016-02-18 2685
1902 대책위의 이행사항은 어느 것 하나도 지킬 수 없다. [2] 손님 2016-02-16 2294
1901 단기투숙문의합니다 [1] 깔깔마녀 2016-02-14 2611
1900 대책위 설명회 참고자료 3 손님 2016-02-12 2013
1899 대책위 설명회 참고자료 2 손님 2016-02-12 1992
1898 대책위 설명회 참고자료 1 손님 2016-02-12 2091
1897 뒤늦은 공유, 혼양의 추모공연 file 손님 2016-02-12 2018
1896 대책위에서 알립니다. - A와의 소통 경과 및 내용 손님 2016-02-06 2198
1895 (임시수정본) 대책위에서 알립니다. - 2014년 겨울사건 결정사항 [5] 손님 2016-02-06 6647
1894 2016 상반기 페미니즘학교 수강생을 모집합니다! 손님 2016-02-05 2026
1893 느루의 글 손님 2016-02-04 2347
1892 다시, 소월길 꿀벌들에게 집을 손님 2016-01-28 2039
» 환대세미나를 합시다. [2] 수수 2016-01-12 2241
1890 새해복 많이 받아! 화자 2016-01-03 1952
1889 추천 프로그램 - 회복적서클 입문과정 워크숍 ( 해본적은 없고, 해볼라고 하는것) [1] 화자 2016-01-01 2311
1888 빈마을 그림책, 빈마을 평전 세 권이 출간되었스비당 file 해방촌사람들 2015-12-28 9531
1887 2016년 해방촌 빈마을 달력 사전주문받습니다 손님 2015-12-17 2757
1886 [12월 24일] 노모어다이 - 빈마을 연말행사 file 손님 2015-12-16 2237
1885 새책! 『정동 이론』― 몸과 문화·윤리·정치의 마주침에서 생겨나는 것들에 대한 연구 손님 2015-12-14 3931
1884 그래 내가 스토킹범이다 이제 속편하냐 [1] 손님 2015-12-13 2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