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히들 주무시고 계신지요ㅎ 

무더위에 물놀이도 하고, 집별로 같이 놀아보자고 빈마을 엠티가 추진되고 있습니다. 

무더운 날 일은 무슨 일.  시~~~원하게 놀아야죠 :) 


빈가게 마스터들은 매번 마을잔치나 행사 때 참여가 어려웠었는데요, 

마침 17일이 휴일이라고 해서 그때 맞춰 일정을 급하게 엠티 날짜를 잡았어요. 


빈가게에서 모여있던 사람들이 대략적인 일정을 잡아보고 

캠핑할 곳들을 둘러보기도 했는데요, 같이 준비할 게 좀 있습니다. 


지금 장/단투하고 있는 친구들 말고도 해방촌에 있는 친구들 

그리고 빈마을에 잠시라도 머물다간 친구들 모두모두 모여서 즐겁게 놀면 좋겠네용 :) 



일시/장소 


8월 16일(일)   1시_@여의도 수영장  /  7시_@양화대교 아래(남단) 

8월 17일(월)  언제까지 있을런지^^ 



회비  


개별 5천원 & 수영장 가는팀은 입장료 추가 5천원 

(저녁 먹을거리  마실거리에 쓰일 예정) 



대략 일정


13:00 -18:00   수영장에서 놀기!  

17:00-               양화대교 캠핑 준비 (자리잡기, 텐트설치) 

19:00-               저녁 도시락 까먹기  

                            각 종 놀이  


같이 준비해야 할 것   (담당자 정하기) 

  1. 캠핑 준비  
    = 집별로 보유하고 있는 (모기장)텐트 확인하기 
    = 짐싣고 이동하는 방법 체크 

  2. 참여자 확인 
    집별로 참여 가능한 사람들 확인해서 댓글 남깁시당! 

  3. 저녁 파티 음식 챙기기 
    저녁식사는 집별로 도시락을 챙겨와서 먹는 걸로 하고 
    놀면서 계속 맛잇게 먹을 간식들을 준비할 사람들이 필요해요~~ 
    = 저녁식사 (각 집별로 도시락 준비) 
    = 빈보리맥주 & 빈하우스막걸리 (김덕수)
    = 간식: 코스트코 or 망원시장 장 (누규??) 

  4. 회비 챙기기 (역시 회계는 오디??ㅎ) 
    = 개별 5천원  

  5. 놀거리 
    지금까지 의견은 
    =  에어수영대회 / 집별이어달리기 
    =  공연 (기막힌 무대가 있어요ㅎ) 

  6. 수영장 (하루) 
    = 가는 사람 체크하기 & 끝나고 이동하는 거 체크 

  7. 기타 준비할 것 
    = 스피커 ?? : 음악을 틀어 놓을 수 있도록 
    =  ??



참고로 수영장 입장료는 5천원!! 

여의도 수영장.png



저녁에 캠핑할 곳~ 


photo_2015-08-07_13-29-26.jpg




댓글 '1'

감카페

2015.08.09 17:55:27

감카페 근로자2명 참가합니다. 일요일은 휴무일이 아니라서 저녁늦게 갈거같긴 합니다. 낮에 수영장 갈수있게 되면 하루에게 따로연락할게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44029
1923 저기... 나랑.. 책 읽을래? [2] 손님 2016-04-18 2629
1922 연두님의 의견에 대한 저의 의견. [2] 수수 2016-04-05 2335
1921 2016.03.16 대책위 마무리 자체평가 회의록 수수 2016-04-05 2190
1920 2014년 겨울에 일어난 빈마을 정서적 폭력과 스토킹 사건 관련 대책위에게 드리는 의견서 [5] 손님 2016-04-04 2510
1919 안녕하세요~ 빈마을 장투객이었던 산하임다! (홍보성 글) [1] 손님 2016-04-02 2274
1918 2014년 겨울 사건에 대한 빈마을 결정사항에 따른 회의체의 사과문 손님 2016-03-31 2106
1917 2016년 3월 25일 빈마을 회의 기록 [5] 둥쟁 2016-03-26 2404
1916 160324 구름집 회의 [2] 손님 2016-03-25 2356
1915 아나키즘은 어떤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가? [1] 손님 2016-03-12 2453
1914 다음 주 3월8일은 세계여성의날입니다. [3] 손님 2016-03-04 2171
1913 정민의 글에 대한 반박 [1] 손님 2016-03-03 2256
1912 빈가게 마지막 전시/상영/공연 "아직여기에" file 손님 2016-03-03 2136
1911 느루의 글 [10] 손님 2016-03-01 2589
1910 아듀, 빈가게.... ! file 손님 2016-03-01 2165
1909 직조 모임...이라기 보다는 뜨개질 모임 file 손님 2016-03-01 2247
1908 부산에 빈집과 같은 공간이 있나요 [2] 손님 2016-02-25 2184
1907 단기투숙 문의합니다 [1] 고동 2016-02-22 2196
1906 느루의 반박, 그리고 현재 입장 [14] 손님 2016-02-22 2374
1905 [속기록자료] 20160109 빈마을 정서적 폭력 및 스토킹 사건 결정사항에 대한 설명회 손님 2016-02-20 2148
1904 [2월 21일] 카페해방촌 빈가게 - 마지막 정리하는 날! 손님 2016-02-20 2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