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조회 수 7757 추천 수 0 2009.11.15 14:41:20

 

 

- 이렇게 시작하니까 꼭 사기성 스팸메일 같지만 ㅎ

 

임시라고 하셨지만 , 홈페이지 깔끔해서 ,  좋은데요.

 

역시 실력이!!!!!

 

 예전에 잠시 단투했었는데,  또 단투하고 서울 놀러가고 싶었지만

 

여차여차 해서 아직도 부산에 눌러붙어 있고, 아마도 계속 눌러붙어 있을 것 같은...

 

빈집 식구들 덕분에 깨달은(?) 바 있어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공부를 좀 하고, 나름대로 결과물을 내 보려고 하는 중인데

 

잡글이 되긴 했지만(할 것이지만)

 

빈집/빈마을 식구들이 얼마나 멋지신지 아실런지^^

 

아, 부산에도 빈집같은 친구가 있어요.

 

부산대 북문을 지나다가 알게 됐습니다.

 

무인카페 <성명이네>

 

벌써 1년이 훨씬 넘었다는데, 쥔장이 자신의 자취방을 개조(?)해서 와서 마시고, 쉬고, 자고들 그러나 봅니다.

 

다래라고 새침한 냥이도 있고요.

 

에고....

 

이상 홈페이지 개장(?) 축하 인사로 시작했으나 .... 안부인사입니다.

 

건강 조심들 하시고 BYE..

 

 

 

 

 

   

 


댓글 '1'

지음

2009.11.17 23:05:26

무인카페 재밌군요. 운영 노하우를 좀 듣고 싶네. ㅎㅎ

공부하시는 거 결과 나오면... 아니 결과 나오기 전에라도 듣고 싶네요.  또 놀러오세요. ^^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47742
83 저축합시다 ㅋ 지음 2010-01-28 3236
82 빈집에 대한 영어 소개... G-raf 2010-01-28 3547
81 여성주의 교사모임 => 제1회 워크샵 file 손님 2010-01-27 3485
80 장애여성독립생활센터[숨]이 장애여성독립생활운동을 함께 해나갈 활동가를 공개채용합니다. [1] 손님 2010-01-27 3560
79 1/27(수) 대학로 연극 번개! [8] 손님 2010-01-25 4475
78 오늘밤(토) 8시에 아랫집에서 영화번개 손님 2010-01-23 3445
77 피카사 연습- 아규생일 file [5] 디온 2010-01-22 4452
76 멍니 닮은 애 ㅎㅎ file [2] 닥터스트레인지라브 2010-01-22 5653
75 Adieu mes amis! :) Au revoir! Goodbye! ㅡ토리 [3] 토리 2010-01-21 24937
74 불우의 명작 선정해 볼까나? 닥터스트레인지라브 2010-01-21 3760
73 big love file [4] 디온 2010-01-21 4216
72 간단한후기 다시올립니다. [2] 아카 2010-01-20 3560
71 인권오름 두 번째 기사 올라왔네요 [2] 디온 2010-01-20 3839
70 정치와 연예하라 레즈비언국회의원후보였던 최현숙씨 강연회듣기위해 지금숭실대에 있습니다. [2] 아카 2010-01-20 4183
69 아쉬움 달래기 가인 2010-01-19 3535
68 아랫집 세탁기 as불러서 고쳤습니디. [3] 아카 2010-01-19 3965
67 리틀포레스트2 + 나나20 [5] 연두 2010-01-19 4116
66 Bonjour - from dotori [7] 손님 2010-01-19 7112
65 내 고향 해방촌에 해방의 공간이 생기다니... [2] 손님 2010-01-18 4039
64 어제(일욜) 잘 묵고 갑니다. 나무 2010-01-18 3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