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2년 11월 15일

참석자- 미나, 들, 주노정, 유선 , 울콩

 

<안건>

 

1. 이불 빨기

---> 예전에 이야기한대로 각자 빨기로 합시다.

 

2. 겨울용 고무장갑 구입

---> 날씨가 추워지니 설거지할 때 필요한 겨울용 고무장갑을 구입. 발견한 사람이 구입하도록 하기로 함.

 

3. 욕실 온수가 잘 안 나옴.

---> 녹물이 고여서 그러함.(미나) 녹물을 빼기 위해서는 숙련된 노동력 두 명 이상이 있어야 함. 산하??

 

4. 스토브 장만하는 것을 어떨까.

---> 가격대를 조사해보고 저렴하면 구입하기로 함.

 

5. 동파 가능한 곳을 미리 점검.

 

6. 눈 내리기 전에 염화칼륨을 미리 준비.

---> 염화칼륨이 비치되면 미리 조금씩 가져오기로 함.

 

7. 분담금

---> 이번 달은 동결, 다음 달부터는 인상이 불가피함.

 

8. 김장 담그기

이번에는 경상도식 김치 담그기로 함.

예산- 약 20만원 (보쌈 할 돼지고기 값 포함)

김장비용 분담- 총 6인* 2만원+ 나머지는 잉여금, 식비 절감액에서 충당. (다음주 금요일까지 납부)

날짜- 다음 주 수, 목요일 저녁 이틀간

 

기타: 세탁기 높이가 안 맞음. 고일만한 물건 찾아서 끼워넣기.

 

<한 주 생활>

 

1. 들- 시쪄 시쪄~. (왜 이러는 걸까요....)

4일만에 머리를 감았음. 머리가 떡이 되어서 오늘 머리를 감음. (만족함. 머리를 살랑살랑 흔들면서 셀카를 찍어 봄.)

일을 다시 시작했고, 다음 주부터 교육 및 일을 정식으로 시작함.

이번 주가 반찬팀이어서 미나와 함께 오뎅을 볶기로 함.

 

2. 미나- 질풍노도의 시기를 거쳐 요즘은 안정을 찾았음.  이번 주가 반찬팀이어서 열심히 반찬을 만듦.

오늘 전시회에 다녀옴. (재밌었음)일은 쉬고 싶으나, 뒤를 이을 사람이 없어서 계속하고 있음.

쉬는 날에도 일 해 달라고 연락이 와서 난감할 때가 많음. 일을 그만두고 싶은 마음도 있음.

 

3. 유선

면접을 봤는데....ㅠㅠ

이번 주, 아니면 다음 주부터 빈가게에서 일을 하게 됨. 지금 일하는 곳 사장님이 ‘해방촌 알바소녀’라는 별명을 붙여줌.

'100일 베이킹 프로젝트‘ 진행하는 중. 과자와 케이크 등을 100일 동안 꾸준히 만들어서 페이스북에도 사진과 글을 올리고 있음.

 

(성탄절, 생일 케이크를 주문받아요. 2-3일 전에 미리 연락주세요. 3호 크기 케이크 16,000원입니다. 사랑 가득, 맛있는 케이크를 만들어 드립니다.^^)

 

4. 주노정

잘 삶. 연구소에 사는 지음, 몽애와 함께 일하게 됨.

그리고 같은 구성원이 평일 오전에 모여 책읽기를 하고 있음.(자본관련 책이라고 함.)

연애사업은 아주 잘 되고 있음. (계단집 사람들이 집요하게 물어봐서 난처해 함.)

 

5. 울콩.

잘 놀았음. 다음 주부터 새로운 곳에서 일함. 동글이와 많이 친해짐.

오뎅탕과 군고구마, 김치 볶음밥 등을 먹으면서 잘 먹고 잘 살고 있음. 가끔 멀리 여행가고 싶음.

얼결에 회의 내용을 정리하게 됨. 끝.


댓글 '2'

산하

2012.11.16 09:57:31

신속한 정리 감사요..^^;; ㅎ 

어제 마을학교 수업 듣고 공부집 빈고 설명회 갔다 오느라..  

회의는 아쉽게도 불참했네요..


회의정리 한거 보니 저 또한 이거저거 해야 할 것 들이,,,많다는...ㅎ  

욕실 녹물빼기.. 김장절임배추 주문하기.. 창문 비닐막기..이불빨기.. 등에 참여 해야 할듯..


담주는 주노정하고 반찬팀인데...ㅎㅎ

요즘 빈고 관련하여 신경쓰다 보니.. 평상심을 놓치고 있는듯...^^

매일 조금씩이라도 스트레칭 하고 바이올린 연습할려고 했는데 머리가 복잡하니.. 

유지가 잘 안되기도...ㅇㅇ 여튼 모두들 한주간 화이팅...!! ㅋ

손님

2012.11.16 17:22:18

정리 감사하면 500원..ㅎㅎㅎㅎㅎㅎ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1 계단집 0202 아리 이사 플랜 아리 2013-02-01 3718
640 구름집 1/21 구름집 회의 하람 2013-01-26 5916
639 계단집 계단집 회의 1월 24일 [1] 산하 2013-01-24 3819
638 빈마을 새해 첫 마을잔치 합니다! [4] 주ㄴㅈ 2013-01-21 3362
637 마실집 130120 마실집 세번째 회의 file [2] 유농 2013-01-21 5637
636 살림집 2013.01.20 - 살림집 회의 좌인(坐仁) 2013-01-20 3602
635 계단집 계단집 공동체 공간 제안서 및 대출 신청서 (초안/확정 아님!) file [2] 산하 2013-01-20 8425
634 빈마을 <빈공차>빈마을 차량 공유 조합원 모집. [4] 산하 2013-01-16 3417
633 빈마을 130111 집사회의 마무리를 위한 집사회의 [1] 유농 2013-01-12 3228
632 계단집 2013년 1월 10일 계단집 새해 첫회의 [2] 주노점 2013-01-10 3765
631 구름집 1/6 구름집 첫 회의 + 약간의 소식들 [1] 하람 2013-01-09 5660
630 공부집 공부집 회의록 20121227-카테고리 선택이 안되어 공부집에 못올리고 또 여기에 [3] 손님 2012-12-29 3422
629 마실집 마실집 소식 겸 회의록 [1] 몽애 2012-12-25 4693
628 빈마을 빈마을 회계 중간보고 [2] 유농 2012-12-16 3230
627 공부집 별 일 없이 산다~! 공부집회의~! (12.12.14) [1] 손님 2012-12-14 3418
626 빈마을 공부집과 작은집 김장하고 나서 [1] 손님 2012-12-13 3289
625 빈마을 회계 관련 file 쿠우 2012-12-05 2975
624 빈마을 새 집 '마실집'이 생겼습니다! [4] 유농 2012-11-25 12419
623 공부집 공부집 회의 2012.11.22 손님 2012-11-25 3386
» 계단집 11월 15일 계단집 회의 [2] 울콩 2012-11-16 5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