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 보고 싶은 것

2010.10.23 16:55

라브님 조회 수:3411

잊고 있었더라고...예전에도 블로그에 쓴 적 있었는데 ㅎㅎ

 

냉동실에서 당귀를 찾아내서

이때야 말로 당귀차를 마실 때다! 싶은 마음으로

당귀를 우리면서 설거지를 하다가 번쩍! 떠오른 거

 

내가 예전에 하고 싶었던,

티 테라피가 가능한 찻집을 해 보고 싶어.

생협 물품 중에도 좋은 차 재료가 많으니

있는 차는 있는 차대로, 없는 차는 없는 차대로.

차 처방이야 뭐 자격이 필요한가 ㅎㅎ

간단한 진단표는 자문을 구해서

자가진단한 후에 메뉴를 고르게 하면 좋겠네!

 

개업날 당귀차 한잔씩을

지나가는 주민들과 나눠마실 수 있음 좋겠다(이 차는 향기만 맡아도 몸이 좋아지는 기분 ㅋㅋ)

아는 한의사(네네 내가 니들한테 가 보라고 한 그 병원 한의사님 ㅋㅋ)님 뫼셔다가

간단한 건강검진도 후원 받으면 좋겠고..뭐 이거 안 되면

차 자문이라도 받아야짓.

 

우선 너네들 먼저 먹여야겠다. 병 나면 안돼 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빈가게 찾아오시는 길 [1] 지음 2011.11.26 58413
공지 [빈가게]이렇게 많이 받았어요. [7] 살구 2011.11.17 62148
72 11/11 빈술집 첫 회의 [6] 지음 2010.11.12 14269
71 어제 우리는 [2] file 이발사 2010.11.10 11257
70 빈가게의 밤을 지킬 사람들 모여봅시다! [12] 지음 2010.11.08 4223
69 우드 펠릿 스토브... 만들까? [4] 지음 2010.11.07 39313
68 빈가게 맥주 종류 원츄하시옵소서! [10] 지음 2010.11.07 19329
67 시민통화 L 과 대안화폐 빈 [1] 지음 2010.10.29 3673
66 빈가게 발 만들기를 위한 단추 모으기~ [4] 손님 2010.10.27 3660
65 빈맥주 원액 주문 [3] 지음 2010.10.27 4243
64 시월이십육일, 빈가게 상황 [1] 디온 2010.10.26 3732
63 빈가게 출자금 통장 [1] 손님 2010.10.25 3761
62 지역살림운동... 하지메... 하승우 [1] 지음 2010.10.24 3566
61 책 잇는 방, 토리 + 쿠바 설탕 [1] 지음 2010.10.24 3949
» 해 보고 싶은 것 [2] 라브님 2010.10.23 3411
59 게시판 아이디어 [1] 손님 2010.10.22 3432
58 슬레이트 가림막(?) [2] file 손님 2010.10.21 3727
57 빈가게 이름 확정하자. [7] 손님 2010.10.21 3991
56 빈가게 라사장입니다. 오늘의 득템을 알려드립니다. [1] 손님 2010.10.20 3535
55 빈가게, 영업신고 및 사업자등록을 하고 계좌를 텄습니다. [4] 손님 2010.10.18 3562
54 공중캠프 관련 기사 [3] 지음 2010.10.18 4689
53 냉온풍기, 의자 구해요 디온 2010.10.18 3688